Fractal 뮤직비디오 해석

조회 수 68 추천 수 0 2020.07.16 23:10:06

<야심차게 뮤직비디오도 만들었다!>

Bagagee Viphex13 - Fractal 뮤직비디오 해석

Fractal 앨범의 수록곡중 가장 파격적인 곡으로 Sub Fractal Bpm 125에서 100으로 내리고, Left Field Trip-Hop 비트를 올린 피아노의 멜로디를 더해 암울한 분위기를 연출한다. 그래서 일까, 컴컴한 굴속을 탐험하는 듯하게 심오하게 시작하는 뮤직비디오는 앨범커버처럼 어둡고, 난해하며 음악이 내풍기는 느낌처럼 그로테스크하게 보여진다. 


하지만 영상에서 보여지는 어둡고 알수없는 것과는 달리, 뮤직비디오의 컨셉과 시나리오는 그렇게 심각하지는 않으며 Bagagee Viphex13 일상에서 그렇게 쌩뚱맞지는 않다.


한줄기의 빛에 의해 역광으로 비춰지는 Bagagee Viphex13 클로즈업된 얼굴, (주먹), 출렁이는 , 그래픽으로 표현된 흝어 뿌려지는 뮤직비디오 전체를 관통하는 키워드이자 오브젝트인데 이것들과 영상들의 조합은 다름아닌 세수를 의미한다. 


m4.jpg



앨범의 제목이자, 수록곡의 제목중 하나인 Metamorphosis 곤충의 달피, 변태를 의미한다. 그리고 마지막 수록곡인 Dayfly 하루살이이다. 앨범의 전체적인 컨셉은 Nativity (탄생), Fractal (증식), Hybrid(교배), Metamorphosis (변태), Morph (변형), Dayfly (하루살이) 명명된 수록곡들의 제목처럼 하루살이로의 성장과정을 담는다.




<뮤직다큐먼터리 Dayfly를 감상하자!!>
 


2019년 다보탑에서 발매된 국보3호의 에필로그 트랙으로 미리 공개되었던 Dayfly 는 뮤직다큐먼터리로 제작되어 공개되었었는데, 여기서 페스티벌을 대하는 디제이의 하루를 그려 좋은 평가를 받았었다.

페스티벌의 후기영상, 디제이들의 페스티벌 참가영상들이 화려한 모습만 담아냈었다면 Dayfly 는 디제이의 심리에 접근을 하였었고, 페스티벌 당일아침까지도 잠을 못이루며 밤새워 작업할 수 밖에 없는 상황, 급한 마음에 제대로된 식사도 하지 못하고, 상가화장실에서 씻어가며 되는데로 준비해서 자신에게 가장 중요할 수 밖에 없는 무대를 맡이하는 장면을 담았다.


d2.jpg


그리고 화려한 무대를 끝으로 다시 스투디오로 돌아가서 불편한 소파에서 잠이 드는 삶이 디제이의 삶이라 이야기한다.

스투디오 - 페스티벌 - 다시 스투디오 의 공간 변화는 곤충이 애벌래에서 번대기로 번대기에서 성충이 되는 것 처럼 극명하게 대비되는 변화로 이것이 Metamorphosis 이다.



d4.jpg
 <뮤직다큐먼터리 Dayfly 한장면>
 

특히 이 과정속에서 진정한 변태라고 생각한 것이 “씻다” 였는데, 씻고 나갈 준비를 하므로서 스투디오에 몇날 며칠이고 처박혀서 냄새나는 골방 뮤지션에서 공연을 앞둔 아티스트로의 변신이 된다.

 역시 Dayfly 비디오에서는 상가화장실에서 씻는 모습이 담겨있으며, 개인화장실 조차 없을 정도로 열악한 작업환경을 수년간 지내오며 이제는 일상이라고 이야기한다. Fractal 의 뮤직비디오에서는 이점을 초점으로 잡았다.

비디오에서 가장 처음 시작되는 장면은 빨려들어가는 듯한 구멍에서부터 시작하는데, 이는 세면대에 뚤려있는 구멍이다.



d3.jpg

<바로 저 구멍에서 바라 본 모습을 의미한다>
 



다시말해, Bagagee Viphex13은 세수를 하기 위해 화장실에 들어왔고, 우리의 시점은 세면대에 뚫려있는 작은 구멍이며 그 구멍에서 바라본 Bagagee Viphex13의 물묻은 얼굴, 물이 떨어지는 손, 흔들리는 물 인 것이다.

 여러가지 플롯으로 표현된 세수 장면들을 뒤로 하고 다시 구멍으로 빨려들어가며 비디오는 마무리된다.

1년에 걸쳐 2가지의 비디오에서 지속적으로 이야기하는 디제이의 삶. 언제나 화려할 것이라 오해받는 것과는 달리 Fractal 음악의 분위기 처럼 항상 암울할 지도 모른다.


m2.jpg



촬영과정
앨범의 오리지널 트랙들의 제작, 믹스와 마스터링, 커버 디자인은 물론 뮤직비디오의 감독과 제작, 편집까지 Bagagee Viphex13이 스스로 해내었다. 촬영은 절친한 음악적 파트너인 펑크밴드 Rux 의 보컬 원종희가 맡았으며 촬영 현장은 최근에 그가 오픈한 Rollers Pizza 이다.

roller.jpg

<Rollers Pizza의 알바생 원종희 군과 사장님 Roller>



언제나 최저비용, 최저노력 고효율을 우선으로 생각하는 Bagagee Viphex13은 아디이어만 있다면 제작된 소스의 퀄리티는 낮아도 상관없으며 그것을 고퀄리티로 바꿀수 있을 것이라는 확신을 가지고 있다.


m1.jpg



본 뮤직비디오 역시 그랬다. 어차피 다 어둡고 까맣게 만들 영상이었기에, 전문 스투디오 그리고 좋은 카메라는 필요가 없었다. 조명도 필요없었고, 물속에서 흔들리는 모습을 표현할 것이므로 짐벌 또한 필요 없었다.



m5.jpg


 그냥 러프하게 찍힌 아무거나가 필요했을 뿐이다. 촬영을 위해 필요한 부분은 얼굴, 손 뿐이었다.



m11.JPG
<이런 환경에서 아무렇게나 촬영되었다> 


마감한 피자집에서 까만색 천만 벽에 살짝 걸친뒤 30분 조금 넘게 촬영이 진행되었다. LED 전구를 비추고 술병에 물을 담아 그것으로 필터 효과를 주었다.



m8.jpg

<전문적인 조명도 없었고 촬영된 화질상태도 좋지 않았지만 큰 문제는 아니었다> 


카메라의 CCD가 타서, 영상에 점처럼 보이는 부분도있지만 크게 여의치는 않았다. 작업실로 돌아와 조명과 흔들림을 고려하지 않고 찍은 날것의 촬영 클립들은 프리미어를 사용하여 간단한 효과만으로 전체 분위기를 잡았고, 그렇게 Fractal 의 뮤직비디오는 완성되었다.


m6.jpg



 디스토피아적으로 완성된 뮤직비디오의 결과물과는 달리 촬영현장은 재밌고 웃음이 넘쳤으며 DJ Cashier이 그려준 그림이 그날의 분위기를 대변할 수 있다. 비디오 전체 제작에 들어간 비용은 총 5만 2천원이었으며


이는 피자가게를 촬영 현장으로 쓴 김에 콜라구입 2만원, 가게 앞에 차 세워놨다가 불법주차로 벌금 3만2천원이다.



fan-art.jpg

<DJ Cashier 의 팬아트>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Fractal 뮤직비디오 해석 file

  • bv13
  • 2020-07-16
  • 조회 수 68

<야심차게 뮤직비디오도 만들었다!> Bagagee Viphex13 - Fractal 뮤직비디오 해석 Fractal 은 앨범의 수록곡중 가장 파격적인 곡으로 Sub Fractal 의 Bpm를 125에서 100으로 내리고, Left Field Trip-Hop의 비트를 올린 후 피아노의 멜로디를 더해 암울...

고막훈련 Metamorphosis [2020] file

  • bv13
  • 2020-07-04
  • 조회 수 39

바가지는 “음악이 안 되면 주먹으로” 티셔츠를 유니폼처럼 입고 다닐 정도로 재미가 몸에 배인 사람이지만 지켜볼수록 그에 못지 않게 진지함 또한 겸비했다는 생각이 든다. 한 예로 그가 만드는 페스티벌 ‘존나페’는 겉으로는 SNS용 B급 유머로 가...

고막훈련 Dayfly file [3]

  • bv13
  • 2020-01-06
  • 조회 수 383

누구나 그렇겠지만, 연초가 되면 새해의 계획을 세워보고, 연말이면 그간 어떻게 살았나 돌아보겠지만, 나에게 있어서는 연말의 기류가 더 크게 다가온다. 첫단추를 잘 꿰어야 한다 vs 끝이 좋으면 뭐든 것이 좋다 와 같이 시...

고막훈련 Adieu 2019 (10 Tracks to remember 2019) file [2]

  • bv13
  • 2020-01-03
  • 조회 수 362

자동차가 날아다닌다는 2020년이 되었네요. 정말 신기합니다. 저의 어린 시절엔, 2020년은 언제나 문명의 발전이 엄청난 미래를 이야기하는 숫자였는데 그 숫자에 저희가 도달해 있다니요. 변한것은 없는거 ...

쌍판관련 존나티셔츠 file [1]

  • bv13
  • 2019-11-09
  • 조회 수 173

아주 매우 이쁘게 나올 것 같습니다. 주문은 곧!!!

공연일정 존나페 2019 file

  • bv13
  • 2019-11-09
  • 조회 수 153

존나페를 준비하면서, 사람들을 만날 때도 디자인을 할 때도 아이디어를 짤 때도 재밌고 쉽게 가벼운 마음으로 접근하지만, 딱 한 번 경건하고 진지해지는 순간이 있습니다. 바로 지금, 출사표를 던지며 글을 쓰는 순간이지요. 그동안의 발자취는 어떠했...

주절주절 5개월만에 복구 [2]

  • bv13
  • 2019-09-15
  • 조회 수 173

몇년전부터인가, 바가지닷컴의 순환고리는 이러하다. 아.. 업데이트를 해볼까? -> 사이트 먹통됨 아... 내 홈페이지도 2019년에 걸맞는 고급웹기술의 혜택을 받고 싶다... -> 사이트 먹통됨 대망의 4월 9일엔 PH...

고막훈련 Best of 2018 file

  • bv13
  • 2018-12-11
  • 조회 수 265

짝짝짝짝...수고하셨습니다. 아직은 20일이라는 시간이 남았지만, 345일이 지나고, 한해를 돌아봐야하는 시점이 온 것 같네요. 한달에 한번 만드는 믹스셋을 11번 만들고나면 12번째는 year Mix를 녹음한다고 생각해보면 1년은 정말 빠른 것 같습니다....

도대체 몇년동안 방치 되었는지 모르는 바가지닷컴....

  • bv13
  • 2018-11-28
  • 조회 수 134

아마도, 매년 년중행사마냥 제 홈페이지에는 홈페이지를 관리하지 못하는 신세한탄의 글을 올리고 있군요. 2003년에 만들어져서 참 정도 많이든 홈페이지지만, 주인인 저 조차도 그렇게 자주 방문하지 않을 정도로 이젠 버려졌네요. 이렇게 망가...

큐오넷과의 인터뷰

  • bv13
  • 2018-10-10
  • 조회 수 137

저의 적나라한 볼살이 가득 찍인 인터뷰가 올라왔습니다. 그리고 들으면 들어도... 제목소리는 적응안되네요... 발음도 부정확합니다... 제 말을 알아듣는 모든 분들께 감사의 말씀을....

공연일정 Davotab in ADE2018 file

  • bv13
  • 2018-10-02
  • 조회 수 155

저의 첫 ADE방문은 2016년도 였습니다. 펑크앤딥 레이블 쇼케이스에 초청받아서, 그리고 아울페스티벌의 친구들과 함께 ADE가 뭔가 싶어서 공부겸 관광겸 놀겸 등등 네덜란드 암스테드람의 땅을 밟아보았지요. ADE라는 단어는 그 ...

주절주절 HDJ X10을 써보자!!! file [2]

  • bv13
  • 2018-06-15
  • 조회 수 1524

거창하게 디제이하면서 주먹을 불끈 쥔 사진으로 글을 시작해 보지만, 페스티벌 이야기를 하려는 것이냐? 가 아닌. 저 사진속에 쓰고 있는 헤드폰 이야기를 해보려 합니다. 예전에도 올렸지만, 저는 헤...

Best of 2017 file [1]

  • bv13
  • 2017-12-20
  • 조회 수 1077

어느덧 한해를 마무리 해야하는 시점이네요. 1999년 밀레니엄이다를 외친지도 얼마전같은데, 2008년도 아닌 2018년을 맞이하고 있습니다. 나이가 들면들수록 시간이 빠르게 느껴진다는 말을 정말 실감하고 있네요. 2016년의 이어믹스 ...

고막훈련 바가지 바이펙스써틴 - 여행을 떠나요 [꽁짜다운로드] file

  • bv13
  • 2017-11-02
  • 조회 수 172

매우 간만에 쓰는 글이 아닐 수 없습니다. 발빠르게 변해만가는 SNS 세상속에서 15년을 넘긴 본 홈페이지를 과연 어떻게 더 운영해야하는지... 사실 별 생각은 없지만, 어쨋거나 간만에 쓰는 글은 무료다운로드 글과 함께 !!! 이 곡은, 제가 ...

주절주절 스케이트 보드와 나 그리고 디씨슈즈 file [5]

  • bv13
  • 2017-06-28
  • 조회 수 2265

<2001년 잡지. 런치박스에 나온 젊은 날의 바가지> 오늘은 기분이 좋다. 기분이 좋은 것과는 조금 다르게 묘하지만 그래도 매우 뜻깊은 날인 것만 같다. 이 좋은 감정의 뿌리를 거슬러 올라가는 것은 매우 오래전일이다. 97년이...

주절주절 써본다 나도 개봉기 이어폰 file [3]

  • bv13
  • 2017-03-07
  • 조회 수 2021

평화로운 어느날, 반가운 택배아저씨의 호출과 함께, 역시나 평화로운 바가지 스투디오에 이런 시커먼 빡쓰가 도착했습니다. 그게 무엇인고하니? EHP-SH1000SV 라.............. 뭔가 이런저런 복잡한 이름이 ...

고막훈련 mixrush 57번째 에피소드를 업로드 하였습니다. file

  • bv13
  • 2017-02-27
  • 조회 수 190

여기는 베트남 다낭. 인터넷 속도가 상당히 느리지만, 쉬면서 하는 일은 녹화했던 영상 편집과 업로드 였군요. 속도와의 전쟁 속에 유투브와 사운드 클라우드에 업로드를 성공 하였습니다!!!! 믹스러시는 이번 에피소드 이후로, 지속적으로 영상을 업로...

주절주절 방구석 디제이 file [1]

  • bv13
  • 2017-02-12
  • 조회 수 2448

추운 겨울이었습니다. 맥도날드 이태원점 한쪽 구석에서, 진짜 멋진 기획을 이루어내자던 모델 디제이 루킴과의 공식 미팅 이후, "방구석디제이"라는 타이틀의 프로그램이 레드불을 통해서 런칭되었습니다. <모델 디제이 루...

주절주절 평냉번개 file [1]

  • bv13
  • 2017-01-24
  • 조회 수 277

사실 제가 그렇게 평양냉면을 좋아한 지는 얼마 되지 않았습니다. 솔직히 평양냉면이 뭔지 함흥냉면이 뭔지 구분은 커녕 그런게 존재하는지 인지조차 못하던 세월이 다 반사 였습니다. 냉면은 미친놈처럼 많이 먹었는데, 슈퍼에...

2017년 첫글을 23일에.. file

  • bv13
  • 2017-01-23
  • 조회 수 198

세상에, 2017년이 벌써 23일이나 지났다는게 믿기지가 않네요. 도대체 무슨일이 있었는지도 모르겠습니다. 1월 1일이 되자마자, 작업실 이사라는 엄청난 이슈가 있어서, 1월 1일 날이 밝음과 동시에 짐을 후다닭 싸고, 나르고 왔다갔다를 반...